합다리나무 어린 개체

합다리나무. Meliosma oldhamii Miq. ex Maxim. / 2020. 8. 경남 남해군.

나도밤나무과에는 국내에서 두 종만 관찰되는데 나도밤나무와 합다리나무이다.

합다리나무는 주로 남쪽 지방 산지에 분포하는 나무라 중부지방에서는 쉽게 볼 수 없지만 해안을 따라 경기도에서도 간혹 자란다고 한다. 자주 보지 못해서 얘를 만나면 자꾸만 누군지 고민하게 한다. (얼핏 보면 개옻나무처럼 생긴 느낌도...). 다음에 다시 만나면 바로 알아차려야지. 잎에 털이 많이 보인다는 게 특징이자면 특징.

- 잎 표면 주맥에 누운 털.
- 잎 뒷면 맥 또는 맥 겨드랑이에 털 밀생.

잎
잎이 가지끝에 모여 남

잎 표면
잎 표면

잎 뒷면
잎 뒷면

카테고리의 다른 글

  1. 소형동물 수로탈출시설 (설악산)
  2. 노란꽃땅꽈리 9월의 꽃, 열매, 그리고 잎 (가지과)
  3. 갯금불초 (7월 제주에 핀 꽃)
  4. 분홍괴불나무 5월 꽃과 열매 (인동과)
  5. 분홍괴불나무 6월 붉게 익은 열매 (인동과)

댓글 남기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