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뼈구이 매운족발 (청량리역 ~ 회기역)

Grilled bones
서울 뼈구이 매운족발

뼈구이라는 메뉴를 서울 뼈구이 · 매운족발이라는 가게에서 처음 먹어 보았다.

일요일 오후 5시 좀 넘어 도착했는데, 이미 한 팀이 자리 잡고 있었고 5시 반이 되었을 때에는 실내 좌석은 이미 만석. 실외 테이블에 두 팀이 더 앉아 있었다. 대기 타지 않으려면 5시 반 이전에 오는 걸 추천.

둘이 와서 먹었고, 메뉴는 뼈구이 중간맛 3인분(2명이서 넉넉히 먹으려면 3인분을 추천한다고 메뉴에 써 있길래...)과 양푼 주먹밥을 시켰다.

  • 고기 : 부드럽다. 힘을 주지 않아도 뼈에서 살이 술술 떨어진다. 젓가락만으로도 살을 다 발라 먹을 수 있다. 다만 무슨 향신료인지 모르겠는데 독특한 향이 느껴진다. 호불호가 있을 수 있는 향일 것 같은데, 코는 금세 마비되기 때문에 어느 순간부터 잊고 먹었던 것 같다. (보통, 족발 먹을 때 맡게 되는 향신료와는 조금 다른 느낌이었는데 어쨌든 비슷한 기능을 위해 넣어진 것 같다)
  • 맵기 : 중간맛을 시켰는데, 신라면 보다 좀 더 매운 편이다(그러니깐 맵다). 개인적으로는 매운 음식을 잘 먹는 편이 아닌데 양념이 고기 안쪽까지 베어있는 건 아니라서 그릇 바닥에 뿌려져 있는 양념을 적당히만 묻혀 먹는다면 적절히 매콤하게 먹을 수 있다. 하지만 양념을 골고루 묻혀 먹으면 맵다. 입술도 맵고 속도 맵고 다음날 화장실... 다음에 와도 매운맛은 도전하지 않을 것 같은 맵기. 안 매운맛은 먹어보지 않았지만 너무 간장 맛만 난다면 질릴 수도 있을 것 같아 가능하다면 중간맛을 먹는 것이 좋을 것 같다. 매운 걸 아예 못 먹는 분이라면 어쩔 수 없겠지만.
  • 주먹밥 : 고기엔 밥이 필수. 게다가 고기 양념이 좀 매콤하기 때문에 중화시켜주는 역할도 한다.
  • : 먹어 보니 2인분도 양이 적은 편은 아닐 것 같은데, 배부르게 먹으려면 3인분/2명이 맞는 것 같다.

2명이 오면 '뼈구이 3인분 + 양푼 주먹밥'이 고정 메뉴가 될 듯.

가격도, 양도, 맛도 꽤 만족스러웠어서 기회가 된다면 또 오게 될 것 같다.

menu
메뉴

rice balls
양푼 주먹밥

grilled bones
뼈구이

카테고리의 다른 글

  1. 이스트빌리지 옛날돈가스로 주말 점심 (광화문)
  2. 생선구이와 반찬이 맛있었던 정동진 밥집
  3. 김포 장기동 밀푀유나베 홍대스앤샤 (따뜻한 국물)
  4. 서귀다원 개인적인 소감 (제주 서귀포)
  5. 한촌설렁탕에서 특설렁탕을 먹어 보았으나 (김포 걸포북변)

댓글 남기기